수사불패 김천상무프로축구단을 소개합니다.

‘국가대표’ 김천상무 조규성-박지수-권창훈 “영광스럽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천상무 댓글 0건 조회 1,928회 작성일 22-03-14 14:15

본문

b15689e808bebbaaa3f27a5ab85ec6c3_1647234909_8735.jpg
 

김천상무 조규성, 박지수, 권창훈이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14일 대한축구협회는 3월에 열릴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이란), 10차전(UAE)에 나설 선수단 명단을 발표했다. 김천상무에서는 조규성, 박지수, 권창훈이 이름을 올렸다.

 

조규성은 지난해 823, 국가대표 명단 발표 당시 깜짝발탁으로 화제를 모은 이후 꾸준히 벤투호에 포함되며 기량을 증명하고 있다. 지난 1월 말, 조규성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A레바논 전에서 결승골을 기록하며 대한민국의 월드컵 본선 진출에 기여했다.

 

이번에도 황의조와 함께 단 두 명의 공격수로 국가대표에 발탁되며 본인의 가치를 증명한 조규성은 대표팀 발탁은 언제나 영광스럽다. 매 순간 초심을 잃지 않고 팀과 함께 더 나아가도록 하겠다고 발탁 소감을 전했다.

 

b15689e808bebbaaa3f27a5ab85ec6c3_1647234923_8815.jpg
 

도쿄올림픽 와일드카드로도 뽑히며 수비수로서의 능력을 증명했던 박지수는 대표팀에 발탁되어서 정말 영광스럽고 좋다. 군인이라는 신분을 잊지 않고 최선을 다해 잘 준비해서 다녀오겠다. 수사불패의 정신으로 모든 과정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권창훈은 입대 후 두번째 발탁이다. 첫 소집에서 치렀던 ‘2022 FIFA 카타르월드컵(예선) 최종예선 A시리아 전에서 권창훈은 득점과 함께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의 월드컵 본선 진출 확정을 안겼다.

 

권창훈은 월드컵 예선 마지막 두 경기를 남겨두고 군인 신분으로서 대표팀에 합류할 수 있어서 정말 감사하고 영광이다. 군인임을 잊지 않고 남은 두 경기도 잘 준비해서 우리나라가 조 1위로 마무리 할 수 있도록 희생하고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한편, 국가대표가 속한 김천상무는 오는 19일 오후 7,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전북현대와 하나원큐 K리그1 2022’ 6R 원정 경기를 치른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